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09-20 오후 05:17:52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

전체기사

국회

정치

정치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 국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수민,"까도까도 끝이 없는 (강남좌파말고) ‘강남양파’ 조국"

바른미래당 김수민 원내대변인 논평
김 대변인,"'법적으로 하자 없다'는 말은 장관 후보들 중 가장 파렴치한 발언이다"

2019년 08월 21일(수) 15:09 [데일리시사닷컴]

 

[논평]까도까도 끝이 없는 (강남좌파말고) ‘강남양파’ 조국


까도까도 끝이 없는 (강남좌파말고) ‘강남양파’ 조국


후보사퇴도 없이 “비판을 겸허히 받아들인다”라고 말하는 것은 위선이다. 겸허하게 수용하는 자세가 아니다. “더 많이 질책해달라”는 말은 청와대를 믿고서 맷집으로 버텨보겠다는 속셈으로 밖에 보이질 않는다. 바른미래당은 조국 법무장관 후보자의 자진사퇴를 엄중히 요구한다.

조 후보자의 부인과 지도교수의 아내가 학부모로서 친분이 있는 사이라면 어떻게 조국 후보자는 “정당한 인턴십 프로그램”이라 할 수 있으며, “억측이 없기”를 바랄 수 있는가. 연줄을 타고 들어간 인턴십을 두고 정당성을 들먹거리는 것부터가 틀렸다.

고2때 제1저자 논문이 전부인 줄로만 알았다. 고3때는 제3저자로 등재된 논문이 나왔다. 고대 입학부터 잘못된 것이 대학원 장학금 비리 의혹까지 초지일관 ‘의혹 투성이’다.

그럼에도 조국 후보는 “논문저자나 장학금을 요구하지 않았다”는 뻔뻔한 주장을 펼쳤다. “법적으로 하자 없다”는 말은 장관 후보들 중 가장 파렴치한 발언이다. 정상적인 도덕의식을 가진 사람이라면 자진사퇴가 마땅하다. 바른미래당은 조 후보가 진정 겸허히 받아들이고 이제 그만두길 바란다.

참고로 요 며칠 조국후보에 분노한 2~30대의 신조어들이 화제다. 조적조(조국의 적은 조국), 조순실(조국+최순실), 조로남불(조국이 하면 로맨스, 남이 하면 불륜).

여기서 나아가 조국의 오래된 애칭인 ‘강남좌파’ 또한 업그레이드가 필요해 보인다. 까도까도 끝이 없는 (강남좌파말고) ‘강남양파’ 조국.
자조 섞인 유머 속에 젊은이들의 분노를 제대로 보길 바란다.


2019. 8. 21.
바른미래당 원내대변인 김수민


[데일리시사닷컴]

김태수 기자  daily-sisa@daum.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유성엽,"내려놓는 것이 좋지 않겠나..

이창수,"불의를 행하면서 정의를 외..

김성원,"조국 5촌 조카 구속 영장 ..

[전문] 사회정의를 바라는 전국교수..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신청액 이틀만..

"122조 빚더미 속 한국전력, 한전공..

한국외식업중앙회,신설 기획조정실..

이종철, "‘기생충 가족’, 영화가 ..

이종철,"조 장관 부인을 위한 ‘맞..

한국당,"쪽수 늘릴 속셈에 '정의' ..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