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12-13 오후 07:09:10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

전체기사

생활정보

미술/공연

건강

문화/스포츠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문화/라이프 > 생활정보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국내 냉동밥 시장점유율 1위는?…풀무원의 ‘황금밥알 200℃ 볶음밥’

황금밥알 200℃ 볶음밥 ‘갈릭&새우’ 시장점유율 1위, ‘포크&스크램블’ 5위
중식 레스토랑 볶음밥의 불향과 고슬고슬한 식감 살려내 빠르게 입소문
단순한 ‘한 끼 때우기’ 아닌 프리미엄 전략으로 국내 냉동밥 시장 주도해 나갈 것

2019년 11월 28일(목) 20:16 [데일리시사닷컴]

 

↑↑ 고슬고슬 계란코팅 '황금밥알 200℃ 볶음밥' 2종

ⓒ 풀무원식품


[데일리시사닷컴] 최근 국내 냉동HMR 소비 트렌드가 확산되고 있는 가운데 풀무원 ‘황금밥알’이 400여 종의 경쟁 제품을 물리치고 국내 냉동밥 1위에 올랐다.

풀무원식품은 프리미엄 냉동밥 ‘황금밥알 200℃ 볶음밥’이 올해 10월 기준으로 국내 냉동밥 시장점유율 1위(닐슨)에 올랐다고 지난 27일 밝혔다. 풀무원 ‘황금밥알 200℃ 볶음밥’은 ‘갈릭&새우’와 ‘포크&스크램블’ 2종으로 10월 시장점유율 1위에 오른 제품은 ‘갈릭&새우’이다. ‘포크&스크램블’은 5위를 기록했다.

리서치회사 닐슨에 의하면 국내 냉동밥 시장은 2012년 88억 원으로 100억 원이 채 안 되는 작은 규모였으나 최근 1인 가구 증가, 가정간편식 트렌드와 맞물려 지난해 915억 원까지 성장했다. 6년 만에 10배 이상 늘어난 것이다.

국내 냉동밥 시장의 양적 성장 이면에는 식품회사들의 치열한 경쟁이 숨어있다. 업계 관계자는 “냉동밥 한 개 제품이 시장점유율 2%만 넘어도 히트 상품으로 보고 있을 정도로 시중에 판매중인 제품이 매우 다양하다”며 “현재 약 400여 종의 냉동밥이 판매중에 있다”고 설명했다. 이번 10월 풀무원 황금밥알 200℃ 볶음밥 ‘갈릭&새우’ 시장점유율은 4.9%, ‘포크&스크램블’은 3.8%로 도합 8.7%다.

풀무원 관계자는 “‘황금밥알 200℃ 볶음밥’의 판매 속도는 역대 풀무원 냉동밥 중 가장 빠르다”며 “지난 8월 말 출시하여 석 달 만에 130만 봉지를 넘게 판매한 ‘황금밥알 200℃ 볶음밥’은 기존 냉동밥에서 접하기 힘든 불향과 고슬고슬한 식감으로 빠르게 입소문을 타고 있다. 특히 유튜브, SNS 등에 자발적인 소비자 리뷰가 올라오면서 ‘필수템’으로 회자되고 있다”고 입을 열었다.

또 그는 “국내 냉동밥 시장은 단순한 형태의 ‘저가형 볶음밥’ 중심으로 형성돼 소비자들은 ‘맛’에 대한 아쉬움이 클 수밖에 없었다”며 “이 점을 설비투자를 통한 ‘혁신 기술’로 보완, 중식 레스토랑에서 맛볼 수 있는 프리미엄 볶음밥을 선보인 결과 소비자 반응이 빠르게 나타난 것으로 보인다”라고 분석했다.

이어 그는 “‘황금밥알 200℃ 볶음밥’은 중식 레스토랑 방식대로 대형 웍(Wok)에 기름을 두르고 밥, 계란, 돼지고기, 새우, 채소 등을 함께 볶아 기존 냉동 볶음밥에서 맛볼 수 없는 깊은 맛과 풍미를 살렸다며 ”200℃의 높은 온도에서 파기름에 빠르게 볶아 인위적인 불향이 아닌 ‘자연스러운 불향’을 가득 담았다“고 설명했다.

특히 그는 ”2년간 연구 끝에 개발한 풀무원의 ‘계란코팅’ 기술로 밥알 하나하나에 계란물을 입혀 고슬고슬한 식감을 잘 구현해 제품명 ‘황금밥알’의 탄생 계기가 되기도 했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아울러 풀무원 관계자는 ”과거 냉동밥은 빠르게 ‘한 끼 때우는 것’이었으나 최근 소비자 눈높이가 높아지면서 맛과 영양까지 고려한 프리미엄 냉동밥에 대한 수요가 늘고 있다”라며 “풀무원은 ‘황금밥알 200℃ 볶음밥’ 같은 프리미엄 냉동밥을 지속 선보이며 시장을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포부를 밝혔다.

인터넷뉴스팀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김수영 양천구청장 남편 이제학 전 ..

기특한 어린이들이 자라나는 양천구

송명화 서울시의원,「친환경 수도계..

양천구,"우리 집 앞에 복지 공간 생..

홍성룡 서울시의원,"서울시, 버스정..

김태수 환경수자원위원장,‘2019 대..

이병도 서울시의원, 2019 서울사회..

제10대 서울시의회 ‘홍보대사 위촉..

금천구, 정시 지원전략 대입설명회 ..

복지법인 망월원, 양천구 목4동에 ..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