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11-13 오후 02:56:35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

전체기사

사회

의학

법조

지방자치

복지

인물

사회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사회 > 사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무단횡단 사망자, 절반이 65세 고령자!

- 추승우 서울시의원, 서울시 무단횡단에 대한 연령별 정책 세워야 -

2019년 11월 06일(수) 14:14 [데일리시사닷컴]

 

[데일리시사닷컴]서울특별시의회 교통위원회 추승우 의원(더불어민주당·서초구 제4선거구)은 11월5일(화) 오전10시, 서울시의회 교통위원회 회의실에서 열린 제290회 정례회 행정사무감사에서 도시교통실(실장 황보연)을 대상으로 무단횡단 사망의 문제점에 대해 질의하였다.

무단횡단 사고는 보행자가 횡단보도가 아닌 곳에서 횡단 중에 발생한 인적피해 교통사고를 말한다. 다른 교통사고 유형 중에서도 가장 위험하며 사망률이 높은 편이다. 무단횡단으로 인한 사망사고가 점차 사회문제가 되어 가고 있는 상황이다.

서울시에서 제출받은 ‘무단횡단으로 인한 교통사고 현황’ 자료를 보면 2017년 사망자 75명, 2018년 사망자 55명으로 최근 2년간 총 사망자는 130명이며, 한해 평균 65명이 무단횡단으로 사망하는 것이다. 서울시의 무단횡단에 대한 방지 정책에도 불구하고 해마다 사망자가 끊이지 않고 있다. 올해 사망자까지 집계되면 그 수는 더 많아진다.

특히, 65세 고령자의 사망 비율이 매우 높은 상황이다. 최근 2년간 무단횡단 사망현황을 자세히 보면 2017년 사망자 75명 중, 65세 이상은 39명이며, 2018년 사망자 55명에서 65세 이상은 33명으로 최근 2년간 무단횡단으로 인한 사망자에서 65세 고령층이 차지하는 비율은 55%로 절반을 넘는다. 서울시의 무단횡단 정책에 수정이 필요한 상황이다.

추승우 의원은 “교통사고는 동절기, 고령자, 무단횡단 시에 사고가 집중되는 경향이 있다. 최근 2년간 평균 65명이 무단횡단으로 사망하고, 사망자의 55%가 65세 고령층에서 발생하고 있다. 이것은 무단횡단 사고를 방지하는 정책들이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것이다. 단순히 무단횡단 방지시설을 구축하는 것보다 연령별 맞춤형 대책을 세워야 한다. 각 자치구와 협의하여 해당 지역의 특성과 연령층에 대한 세부 정책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태수 기자  daily-sisa@daum.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농협채용비리백태(1)]농협 임원의 ..

"서울교통공사,규정에 어긋난 특정..

양천구,"산불로부터 소중한 산림을 ..

"서울시복지재단 법인카드 사용 및 ..

양천구의회 신상균 의장, ‘2019년 ..

"서울시복지재단 채용업무대행 용역..

"서울시립교향악단 악기 운송 용역..

양천구,"지진·화재 걱정 없는 양천..

건협, 제6회 한국건강관리협회장배 ..

"서울 도시철도 지폐처리장치 1천43..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