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12-13 오후 07:09:10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

전체기사

국회

정치

정치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국회의원 정수 확대 반대', 민의를 반영하는 것이 국회의원 본연의 역할이다"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김 명 연 논평

2019년 10월 31일(목) 00:28 [데일리시사닷컴]

 

[논평]'국회의원 정수 확대 반대', 민의를 반영하는 것이 국회의원 본연의 역할이다
[김명연 수석대변인 논평]


지난 28일 시행한 여의도연구원의 여론조사 결과, 국회의원 '정수 축소'가 57.7%로 가장 높았고 '현행 유지'의견이 그 뒤를 이었다. 뿐만 아니라 비례대표 폐지한 의원정수 축소안에 대해서는 과반을 넘는 국민이 찬성하는 여론이 나왔다.


국회의원 정수 확대는 커녕 오히려 축소하자는 것이 국민의 뜻이다.


이렇게 국민의 의지가 명백한데도 조국 문제에는 침묵으로 일관한 반면, 밥그릇 수 늘리기에 적극적인 정의당,
정규직 일자리는 대폭 줄여놓고, 국회의원직은 늘리자며 '검찰개악' 야합 셈법 헤아리는 더불어민주당.
국회 합의는 무시한 채, 이익동맹 결성해 딴주머니 차기에 바쁜 범여권 정당들 모두, 도토리 키재기할 만큼 구태한 정치세력임이 드러나고 있는 상황이다.



심지어 세비 총액 동결을 조건으로 의원 정수 확대하자는 심상정 대표의 주장은 조삼모사에 불과하다.
국회의원 한 명 증원할 경우, 보좌진 급여와 사무실 지원경비 등 지급되는 국민세금은 약 8억 원으로 추산된다고 한다.
결국 전체 지원액의 반의 반도 안 되는 세비만 동결하자고 국민들 속이고, 세금부담만 더 높일 음흉한 속내가 매우 악의적이다.



국회의원은 민의를 듣고 반영해야 하는 국민의 대변인이다.
의원 정수 확대를 반대하는 국민 의견은 무시한채, '자기 이익 대변'에 골몰하는 소인배적인 야합은 중단해야 한다.
국회협치 실현과 합의 정신 존중을 토대로 국회의원의 본분을 지키는 것만이 국민 신뢰를 쌓는 길임을 명심하길 바란다.



2019. 10. 30.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김 명 연


[데일리시사닷컴]

김태수 기자  daily-sisa@daum.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김수영 양천구청장 남편 이제학 전 ..

내년 1분기부터 주택연금 가입 연령..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지역주..

LG생활건강, ‘2020 VDL+PANTONE 컬..

기특한 어린이들이 자라나는 양천구

송명화 서울시의원,「친환경 수도계..

양천구,"우리 집 앞에 복지 공간 생..

SKT-MS, 게임으로 코딩 가르친다

오뚜기, 깊고 풍부한 마늘의 맛과 ..

홍성룡 서울시의원,"서울시, 버스정..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