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12-13 오후 05:45:08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

전체기사

국회

정치

정치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정화 대변인, "정의의 여신도 박수 칠, 당연한 결과"

바른미래당 대변인 김정화 논평

2019년 10월 24일(목) 10:45 [데일리시사닷컴]

 

[논평] 김정화 대변인, 정의의 여신도 박수 칠, 당연한 결과


정의의 여신도 박수 칠, 당연한 결과


정의의 여신도 박수 칠, 당연한 결과다.

‘부정덩어리의 극치’, 조국 부인 정경심 씨에 대해 구속이 이뤄진 것이다.

18명의 초호화 변호인단도, 공정과 평등을 위해 '두 눈을 안대'로 가린 정의의 여신상 앞에 무너졌다.

사모펀드 및 자녀 입시 비리의 정점에 있는 정경심.

차고 넘치는 혐의 속에서도, 완강히 부인하며 증거인멸을 시도하려했던 파렴치범 정경심.

조국 일가 위선의, 중심에 서 있었던 당사자로 신병 확보는 마땅하다.

이제는 조국이다.

검찰은 정 씨에 대한 구속을 계기로, 조국 일가의 비리를 입증하는데 수사력을 집중하는 한편, 조국 전 장관에 대한 수사도 본격화해야 한다.

조국에 대한 ‘특별 배려’는 있을 수 없다.

조 전 장관이 부인의 혐의에 ‘공범’으로 의심받고 있고, 본인을 둘러싼 의혹도 많기에 수사의 초점은 이제 '의혹덩어리 조국’에 맞춰야 한다.

아직 갈 길이 멀다.


2019. 10. 24.

바른미래당 대변인 김정화

[데일리시사닷컴]

김태수 기자  daily-sisa@daum.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김수영 양천구청장 남편 이제학 전 ..

내년 1분기부터 주택연금 가입 연령..

전국보건의료산업노동조합,"지역주..

LG생활건강, ‘2020 VDL+PANTONE 컬..

기특한 어린이들이 자라나는 양천구

송명화 서울시의원,「친환경 수도계..

양천구,"우리 집 앞에 복지 공간 생..

SKT-MS, 게임으로 코딩 가르친다

오뚜기, 깊고 풍부한 마늘의 맛과 ..

홍성룡 서울시의원,"서울시, 버스정..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