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04-19 오후 12:20:36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국회

정치

정치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 국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바른미래당,"홍남기 부총리 경제를 하려는가 정치를 하려는가"

바른미래당 대변인 이종철 논평

2019년 04월 16일(화) 00:54 [데일리시사닷컴]

 

[논평] 이종철 대변인, 홍남기 부총리 경제를 하려는가 정치를 하려는가


홍남기 부총리 경제를 하려는가 정치를 하려는가


홍남기 경제부총리가 국제 신용평가사들에게 한반도 긴장 완화를 신용등급에 반영해 달라고 요청했다 한다. 소가 웃을 노릇이다.

한반도 정세가 악화될 때 신용평가사들을 안심시키려 노력하는 것은 필요할 수 있다. 그러나 현 상황에서는 웃음거리밖에 안 될 것 같다.

과연 신용평가사들이 한반도 정세가 좋아졌다고 볼지 의문이다. 국제 기준으로 보면 한반도의 상황은 더 나빠졌다. 북한이 ‘핵 무력을 완성’했을 때와 아닐 때 중 어느 쪽을 더 위험하다고 보겠는가.

실제 남북미 회담도 교착 상태다.

결국 남북관계가 좋아졌다는 ‘홍보 과욕’은 어설픈 책략이다. 기복이 있는 남북관계가 가능하면 영향을 안 미치도록 하는 것이 오히려 우리 국가 신용등급에는 안전한 방향일 것이다.

다음으로 우리 경제에 대한 안이한 인식을 보여줄 뿐이다. 우리 경제의 총체적 난국을 고작 남북관계 차원으로 만회하려 하는 게 과연 국제 신용평가사들 눈에 가당해 보이겠는가.

문재인 대통령이 ‘우리 경제가 견실한 흐름을 보이고 있다’고 했던 지난 3월 19일,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는 ‘신용등급 하락 위험에 직면한 한국 기업’이란 보고서를 내고, 올해 한국의 대표 기업들이 신용등급 강등 위기에 놓였다는 경고를 날렸다.

S&P는 “한국 기업들의 신용도가 2015~2017년 추세적 개선을 뒤로 하고 2018년 하반기부터 하락세로 접어들었다”며 각종 경제 지표로부터 오는 리스크가 큰 위험을 예고하고 있는 점을 상기시켰다.

홍 부총리가 이런 사정을 모르고 하는 소리라면 어리석은 것이요 알고도 하는 것이라면 ‘경제를 하려는 건지 정치를 하려는 건지’ 아리송하다는 국민들의 의심을 강화할 뿐이다.

홍 부총리는 경제장관답게 경제 원리에 집중하였으면 한다.

문재인 정부의 어설픈 나팔수가 아니라 진정 경제 성과를 가지고 명예를 지키는 경제장관이 되기를 바란다.

S&P의 섬뜩한 경고 앞에서도 ‘경제가 견실하다’던 문재인 대통령에게 국민들은 거의 포기하고 있다. 경제부총리라도 정신 차려야 한다.


2019. 4. 14.

바른미래당 대변인 이종철

[데일리시사닷컴]

김태수 기자  daily-sisa@daum.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김수영 양천구청장, 서울 25개 구..

정의당 양천구위원회,"김포공항 국..

양천구,"아이 좋아, 부모 좋아! 해..

김달호 의원,‘서울시 기술교육원 ..

“세월호 5주기 잊지않겠습니다!"

바른미래당,"문재인 정부의 ‘신공..

최영주 시의원, 서울시 공동주택과 ..

양천구,"토지 가격 확인하고, 궁금..

서울시 양천구의회, 개원 제28주년 ..

이언주 의원, ‘드루킹 재특검 필요..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