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06-18 오후 05:10:06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

전체기사

국회

정치

정치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 국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수민 대변인,"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에 대한 지명철회/자진사퇴를 요구한다"

바른미래당 원내대변인 김수민 논평

2019년 04월 11일(목) 00:13 [데일리시사닷컴]

 

[논평] 김수민 원내대변인, 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에 대한 지명철회/자진사퇴를 요구한다

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에 대한 지명철회/자진사퇴를 요구한다


바른미래당은 문재인 대통령이 지명한 이미선 헌법재판관 후보자가 헌법재판관으로서의 자질, 자격 등에서 부적합한 데 대해 유감을 표하며, 후보자의 자진사퇴, 또는 청와대의 지명철회를 요구한다.

채이배 의원에 따르면 후보자는 자녀 2명 명의의 펀드를 가입해 꾸준히 불입해 왔다. 이는 분명 증여 행위인데, 장남에 대해서만 이번에 증여세를 납부했다. 또 배우자가 후보자 계좌에 6억원 이상의 주식과 현금을 증여한 것으로 추정되는데, 이에 대한 증여세 납부 의무도 소홀히 해왔다. 이에 채 의원은 “기본 납세의무를 다하지 않았던 것으로 보아 최고의 법관인 헌법재판관으로서 부적격”임을 지적했다.

오신환 의원은 이 후보자 부부가 지난해 초 약7억원 가량의 이테크건설 주식을 집중매입한 바 있고, 한 달 후 대규모 발전사업 프로젝트를 공시하면서 주가가 폭등한 점을 지적했다. 이는 사전 내부정보를 몰랐다면 할 수 없는 투자방식으로 의혹을 제기했다. 또한 주식계좌를 ‘남편이 전부 관리했다’는 식으로 책임을 회피하는 태도는 더 큰 문제임을 강조했다.

이 후보자가 주식을 보유한 회사 사건을 맡았다는 것은 큰 잘못이다. 법관이 이해충돌을 몰랐을 리가 없고, 회피신청을 몰랐을 리도 없다. 스스로 양심도, 도덕도, 그리고 정의마저도 저버린 법관이었다.

바른미래당은 헌법재판관으로서 이미선 후보는 부적격 인사임을 밝힌다. 청와대가 이 후보의 흠결요소를 몰랐다면 지명철회가 마땅할 것이다. 대한민국의 헌법 가치와 국민을 생각한다면 임명 강행의 불행은 없기를 바란다. 장관이 아니라 헌법과 국민의 기본권을 지켜야 할 헌법재판관임을 더욱 명심하기 바란다.



2019. 4. 10.

바른미래당 원내대변인 김수민

[데일리시사닷컴]

김태수 기자  daily-sisa@daum.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양천구의회, 제272회 제1차 정례회 ..

[개회사]신상균 의장,"구민의 소중..

김수영 구청장,"투명하고 효율적 회..

‘풀무원 아임리얼’ 리뉴얼 기념 ..

양천구, 관내 110개 공원 직접 가꾸..

양천구시설관리공단 임직원이 함께..

양천구,"혼자 있는 밤에도 안심할 ..

할리스커피, 프리미엄 블렌드 2종 ..

찾아가는 공항소음 민원 서비스’6..

‘빈집프로젝트’, 문화예술로 동네..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