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12-07 오전 09:15:20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

전체기사

기업

생활경제

산업

부동산

금융

경제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경제 > 기업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동원F&B, 간편하게 비벼먹는 ‘수산 간편요리 KIT’ 3종 출시

‘수산 간편요리 KIT’로 수산 HMR 시장 공략 나선다
파우치에 담긴 수산물과 부재료를 특제 양념과 비벼 바로 먹는 제품
50년간 이어온 동원의 수산물 노하우가 담긴 수산물 가정간편식

2019년 07월 09일(화) 17:16 [데일리시사닷컴]

 

[데일리시사닷컴] 동원F&B(대표이사 김재옥)가 동원 50년의 수산물 전문 노하우가 담긴 신제품으로 수산물 가정간편식(HMR) 시장 공략에 나선다.

동원F&B는 간편하게 비벼 먹는 ‘수산 간편요리 KIT’ 3종(골뱅이비빔, 꼬막간장비빔, 꼬막매콤비빔)을 출시했다고 9일 밝혔다. 이 제품들을 통해 국내 1등 수산식품 기업으로서 국내 수산 HMR 시장을 주도한다는 전략이다.

‘수산 간편요리 KIT’ 3종은 별도의 조리과정 없이 간편하게 즐기는 프리미엄 수산 HMR 밀키트 제품이다. 깔끔하게 손질한 골뱅이와 꼬막 등 수산물과 새송이버섯, 곤약면 등 부재료가 함께 들어있는 파우치에 특제 비빔양념 및 참기름이 동봉되어 있는 구성이다.

간편하게 파우치를 뜯어 내용물과 비빔양념을 그릇에 함께 담아 비비면 훌륭한 수산 요리를 즐길 수 있다. 밥 위에 바로 얹어 덮밥으로 즐기거나 간단한 술안주로도 안성맞춤이다. 취향에 따라 부추나 마늘, 청양고추 등을 곁들이면 더욱 좋다.

‘골뱅이비빔’은 탱글한 골뱅이살과 실곤약면을 매콤새콤한 특제 양념에 버무려 먹는 제품으로 여름에 특히 인기가 많은 별미 식단이며 ‘꼬막간장비빔’과 ‘꼬막매콤비빔’은 최근 SNS를 통해 화제가 된 ‘꼬막비빔밥’을 가정에서 간편하게 구현해 먹을 수 있는 제품이다.

‘수산 간편요리 KIT’ 3종은 동원의 수산물 전문 노하우가 담긴 고온 처리 공법을 골뱅이와 꼬막을 열처리해 탱글한 식감은 살리면서 속까지 익힌 뒤 비법 육수로 간을 해 비린내를 제거하면서 싱싱함을 유지했다.

동원F&B는 1969년 동원산업 창립 이후 1982년 국내 최초의 참치캔 ‘동원참치’를 시작으로 꽁치캔, 고등어캔, 골뱅이캔, 연어캔 등 다양한 수산캔으로 국내 수산식품 시장 1위 자리를 지켜오고 있는 종합식품기업이다.

동원F&B는 ‘수산 간편요리 KIT’ 3종은 간편하면서도 맛과 영양까지 챙길 수 있는 수산 HMR에 대한 소비자 니즈를 충족시킬 수 있는 제품이라며 가정에서는 물론 야외에서도 간편하게 활용할 수 있는 제품으로 소비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전망이라고 밝혔다.

‘수산 간편요리 KIT’ 3종의 중량은 280g이며 가격은 5980원이다.

김경진 기자  kkjin001@gmail.com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서울교통공사, 미세먼지 관리에 팔 ..

정의당 양천구위원회,"김수영 양천..

문병훈 서울의원, "서울시 문화본부..

경만선 서울시의원,「서울시민 클래..

"기후변화 대응 모범도시로 우뚝 선..

권수정 의원, "여성청소년 생리대 ..

"새 단장 한 양천구치매안심센터"

양천구의회 이인락 의원, 제6회 대..

안광석 의원, 5·18 정신에 부합하..

최영주 서울시의원,“서울시교육청,..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