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09-20 오후 05:17:52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

전체기사

기업

생활경제

산업

부동산

금융

경제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경제 > 산업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김종훈 의원,"한빛1호기, 원안위-한수원 핑퐁게임에 시민안전은 뒷전"

-과방위 현안질의에서 한수원 운영기술지침서 비준수 및 늦은 자체조사 지적
-온열매트 방사성물질 검출 관련해선 노동자 건강권 보호할 제도개선 주문

2019년 06월 11일(화) 16:07 [데일리시사닷컴]

 

[데일리시사닷컴]한빛1호기 수동정지 사건 한 달만에 개최된 과학기술정보방송통신위원회에서 원자력안전위원회와 한국수력원자력 사이 이견 차로 시민안전은 뒷전이었다는 질타가 이어졌다.

과방위 김종훈 국회의원(민중당, 울산 동구)은 원자로 출력과 열출력의 해석차이로 3시간 넘게 시간을 허비한 원안위와 한수원에 “양 기관 간 핑퐁게임으로 절차에 따라 바로 수동정지 돼야할 원전이 12시간 가까이 방치됐다”고 지적했다.

한빛1호기 사건이 탈원전 정책의 결과라는 일각의 지적에도 일침을 놨다. 김 의원은 “탈핵정책으로 한빛1호기 사건이 발생했다는 일부 주장이 사실인지”를 정재훈 사장에게 질의하고 “최근 원전이용률 저하도 탈핵정책의 결과라는 등 가짜뉴스가 많다”며 한수원의 적극적인 대응을 요구했다. 또, 한빛1호기 사건 관련해 시민사회단체와 탈핵진영 전문가들에 대한 법적대응도 자제를 요청했다.

김 의원은 “축구에 비유하면 심판이 반칙한 선수에게 바로 경고하지 않고 윗도리를 잡아당겼는지 바지를 잡아당겼는지 선수보고 파악하라고 한 격”이라며 원안위 안전감독 미흡을 짚고, “지금이라도 엄정히 따지고 책임을 묻고 향후 운영기술지침서 해석 등 제도개선까지 철저히 해야 할 것”이라고 주문했다.

한수원에 대해서도 “운영기술지침서를 몰랐다는 건 있을 수 없는 일”이라며 특히 “면허 비보유자가 작업을 한 사실도 5일간 몰랐다는 비상식적인 일로 한수원이 국민 의심만 늘리고 있다”고 문제를 제기하고 해당 기관 상세자료를 요구했다.

온열매트 등 생활방사선 문제와 관련해서는 행정안전부 등 관련 부처와 상시대응체제를 구축해 줄 것을 요청했다. 또 해당 제품을 제작한 노동자 건강권도 대책반 마련해 장기적으로 대응해야 한다고 지적했다.

김 의원은 “작년 라돈침대 사태 때 매트리스를 만든 하청 노동자들은 마스크도 없이 일하며 모나자이트가 몸에 좋은 재료인 줄 알았다”며 “호흡기를 통한 내부피폭까지 우려되는 상황에서 노동부와 함께 상시적인 대책반 운영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태수 기자  daily-sisa@daum.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유성엽,"내려놓는 것이 좋지 않겠나..

이창수,"불의를 행하면서 정의를 외..

김성원,"조국 5촌 조카 구속 영장 ..

[전문] 사회정의를 바라는 전국교수..

서민형 안심전환대출 신청액 이틀만..

"122조 빚더미 속 한국전력, 한전공..

한국외식업중앙회,신설 기획조정실..

이종철, "‘기생충 가족’, 영화가 ..

이종철,"조 장관 부인을 위한 ‘맞..

한국당,"쪽수 늘릴 속셈에 '정의' ..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