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9-01-19 오전 05:07:39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국회

정치

정치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 국회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한국당,"의혹을 해명하지 않고 거짓으로만 일관하는 것은 청와대가 양치기 소년임을 자처하는 것이다"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윤 영 석 논평

2018년 12월 22일(토) 03:36 [데일리시사닷컴]

 

[논평]의혹을 해명하지 않고 거짓으로만 일관하는 것은 청와대가 양치기 소년임을 자처하는 것이다.


민간인 사찰 DNA가 없다던 문재인 정부에서 학계, 기업인, 정치인, 언론인 등에 대한 광범위한 정보를 수집했다고 한다.



청와대 전 특감반 김 수사관의 자료에 의하면 민간인 사찰 내용이 10건 가량 포함되어 있다고 한다.



이에 대해 청와대는 김 수사관이 홀로 벌인 과잉 행동으로 몰아가고 있다. 청와대 직원이 상부의 의사에 반해 1년이 넘는 기간 동안 보고서를 작성했다는 것으로 설득력이 없다.



청와대는 어설픈 해명이 사태를 더욱 악화시킨다는 사실을 명심해야 한다. 국민들께서는 청와대 민간인 사찰에 대한 진실 규명을 원하고 있다.



민간인 사찰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촉구한다. 특감반 사찰의 최종 책임자인 조국 수석의 민간인 사찰 연루 여부도 밝혀져야 한다.



청와대는 더 이상 설득력 없는 해명을 중단하고, 신속한 진실규명과 책임자 처벌을 해야 한다.


2018. 12. 21.

자유한국당 수석대변인 윤 영 석


[데일리시사닷컴]

김태수 기자  daily-sisa@daum.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민주당 손혜원 의원은 투기꾼인가?..

서희건설(회장 이봉관) ‘동대구 밸..

서희건설,"지역주택조합 아파트,실..

[이슈]이봉관 서희건설 회장, "친환..

[성명서]공무원노조양천구지부,"전..

"목포 문화재 거리가 아니라 손혜원..

CJ제일제당, 반려견 위한 ‘오네이..

"손혜원 의원, 국회의원인가? 타짜..

양천구, 목2동에 75번째 구립 어린..

동원몰, 제1회 동영상 콘텐츠 공모..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