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20-03-28 오후 05:23:10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

전체기사

국회

정치

정치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윤한홍의원,"남동발전 미국의 세컨더리 보이콧 가능성 배제 못해"

2018년 08월 22일(수) 15:26 [데일리시사닷컴]

 

[데일리시사닷컴]윤한홍 의원은 22일 "한전이 지난 8월 2일 국내 로펌에 의뢰한 ‘북한산 무연탄 수입에 따른 미국의 대북제제 위반 등에 대한 검토’ 결과, 남동발전이 미국의 세컨더리 보이콧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는 것으로 드러났다"고 밝혔다.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윤한홍 의원(마산회원구, 자유한국당)이 한국전력(이하 한전)으로부터 제출받은 법무법인 ‘ㄱ’의 의견서에서는 따르면, ‘미 행정부는 우리나라 관세청의 수사결과에 상관없이 미 재무부 해외자산통제국(OFAC)의 정책적인 판단에 따라 고의성이 없다 할지라도 남동발전에 대해 제제 위반 행위에 해당한다고 판단할 가능성을 전혀 배제할 수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미국이 관세청의 조사결과를 인정할지라도 남동발전에 세컨더리 보이콧을 적용할 가능성이 있음이 드러난 것이다.

해당 의견서는 ‘미 행정부가 남동발전에 대해 미국의 대북제재를 위반했다고 판단할 가능성은 현재로서는 낮아보인다’고 보았다. 그러나 이는 우리나라 관세청의 수사 결과를 상당부분 참고할 가능성이 높을 경우를 상정한 것으로서, ‘만약 남동발전이 북한산임을 알면서도 수입하였을 경우, 북한 제재 및 정책강화법, 미국 적국에 대한 제재법에 따라, ‘고의로(knowingly)’ 북한으로부터 직간접적으로 석탄을 공급 및 이전한 경우 및 북한의 광산 분야에서 상당한 거래를 한 경우 등에 해당되어 재량적 제재 대상에 해당될 가능성이 있다‘고 보았고, 나아가 ’고의성‘ 요건과 상관없이 미 재무부의 정책판단에 따라 제재 위반 행위에 해당한다고 판단할 가능성이 있다고 보았다.

남동발전이 미국의 세컨더리 보이콧에 해당될 경우, 미국의 ‘금융제재’, ‘무역 및 거래제재’, ‘민형사 제재’ 등에 해당되어, 남동발전의 모든 미국내 재산 및 재산에 대한 권리동결·거래 차단이 발생하고, 거래 상대방이 상품 및 서비스 거래를 거부할 가능성이 매우 높아진다.

윤한홍 의원은 “한전의 법률 자문을 통해, 남동발전에 미국의 세컨더리 보이콧이 내려질 가능성을 배제할 수 없음이 명백해졌다” 며 “허점투성이인 관세청의 조사를 과연 미국이 신뢰할 것인지, 이제 미 정부에 애걸복걸하여 제재를 피해야 할 때임을 로펌에서도 ‘정부의 긴밀한 협조가 중요하다’고 에둘러 표현할 정도로 사태가 긴박하다”고 지적했다.

김태수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한화손해보험,고아 초등생에게 수천..

[세평]한화그룹 김승연 회장의 얼굴..

[기획]서희건설, “올 사업 수주 목..

SK텔레콤, AR기술로 내 손위에 ‘3D..

양천(을) 손영택 미래통합당 후보 ..

서희건설 특수관계자 지분 47.78%..

삼성전자, 업계 최초 무선이어폰용 ..

위기에 빛을 발하는 구민중심 양천..

[양천갑]송한섭 후보, “약자를 돕..

송한섭 미래통합당 양천(갑) 후보, ..

회사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운영원칙 | 기자회원약관 | 청소년보호정책 | 개인정보취급방침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제호·법인명: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편집인 : 김태수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9/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02-702-4281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