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8-07-20 오후 11:38:19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국회

정치

정치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문 대통령, 현무2 발사 참관…“강한 국방력 있어야 대화 가능”

시험발사 성공…“포용정책도 북한 압도할 안보 능력 있어야 가능”

2017년 06월 23일(금) 17:21 [데일리시사닷컴]

 

↑↑ 문재인 대통령이 23일 오전 국방과학연구소를 방문해 탄도미사일인 현무-2 발사시험을 참관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데일리시사닷컴]문재인 대통령은 23일 “나는 대화주의자이지만 대화도 강한 국방력이 있을 때 가능하며 포용정책도 우리가 북한을 압도할 안보 능력이 있을 때 가능한 것”이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오전 10시30분 국방과학연구소 종합시험장을 방문해 탄도미사일 발사시험을 참관한 뒤 “이런 의미에서 나는 국방과학연구소가 연구 개발하는 무기 체계는 파괴나 살상이 아니라 대화와 평화의 수단이라고 생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날 시험 발사한 현무-2 탄도미사일은 고도화·현실화하는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을 무력화할 우리의 킬체인(Kill Chain)의 핵심 무기체계로, 발사된 미사일은 예정된 사거리를 비행한 후 목표지점에 정확히 명중했다.

청와대는 “문 대통령의 국방연구소 방문 목적은 최근 북한의 잇따른 도발에 대해 엄중하게 경고하는데 있다”고 설명했다.

또한 “오늘 현무-2 탄도미사일 시험 발사 성공은 한·미 신미사일 지침에 따른 최대한의 능력을 확보한 의미가 있으며 6차례의 시험평가 발사 중 네 번째이고, 향후 두 차례의 시험발사 평가를 거친 후 전력화 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문 대통령은 “오늘은 국방과학연구소가 참으로 자랑스럽고 든든한 날”이라며 “북한의 미사일 도발이 계속되고 고도화되고 있어 과연 우리 군의 미사일 능력은 어느 정도인지 국민이 매우 궁금해 하고 계시고 대통령인 나도 궁금했는데 우리 군의 미사일 능력에 대한 보고를 받고 국민이 안심하셔도 된다는 것을 직접 확인하고 든든함을 느꼈다”고 말했다.

이어 “오늘 대통령이 직접 시험 발사를 참관하는 것에 대해서 많은 염려 의견이 있었지만 나는 대통령으로서 직접 참관하고 확인하고 격려하러 왔다”며 “오늘 방문은 우리 군이 충분한 미사일 능력을 갖추고 있다는 것을 국민께 알려 안심시켜드릴 필요가 있다고 생각했기 때문이다. 국민께서도 우리 미사일 능력이 북한에 뒤지지 않는다는 것을 확인하시고 든든하고 자랑스럽게 생각하실 것”이라고 언급했다.

청와대는 “오늘 문 대통령의 국방과학연구소 방문은 의전과 형식에 얽매이지 않는 가운데 이뤄졌고, 연구소 관계자들은 ‘대통령님의 방문과 격려는 가족에게까지도 하고 있는 일을 밝히지 못하는 우리에게 큰 자부심을 갖게 만드는 자리가 되었다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연구소 방명록에 “우리 국방, 우리과학의 힘으로!”라는 글을 남겼다.

한편 문 대통령은 우리 군이 준비하고 있는 킬체인과 한국형미사일방어체계(KAMD) 개발 현황에 대해서도 보고를 받았고 이 자리에는 국방과학연구소 관계자 외에도 국방장관, 방위사업청장, 각군 참모총장 등 군 지휘부도 참석했다.출처:청와대

김태수 기자  daily-sisa@daum.net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제8대 양천구의회, 전반기 의장에 ..

양천구, 7월19일~8월19일 안양천생..

양천구,"아동들이 살기 좋은 도시, ..

정부 “하반기 국민체감 경제성과 ..

신일그룹, 113년 만에 울릉도에 침..

근로장려금 334만가구에 3조8000억..

서희건설, 평택에서 기업형임대주택..

CJ제일제당, 햇반컵반 출시 3년 만..

학생참여위원회 학생들 생활 속 민..

구로구 레슬링팀, 스페인 국제 대회..

 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 운영원칙 | 서비스 약관/정책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상호: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 : 한국인터넷신문기자협회(010-9551-1249)/ 편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0/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수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