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작페이지로 최종편집 : 2018-11-16 오후 02:14:57

회원가입ID/PW 찾기기자방

검색뉴스만

전체기사

국회

정치

정치일반

커뮤니티

공지사항

뉴스 > 정치 > 정치

+크기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문 대통령, "가족 식사비용·사적 비품 구입 등은 자비로 결제"

청와대, 특수활동비 아껴 일자리·소외계층 예산으로

2017년 05월 25일(목) 14:30 [데일리시사닷컴]

 

[데일리시사닷컴]대통령비서실이 특수활동비와 특정업무경비를 투명하게, 꼭 필요한 용도에 사용하는 데 솔선수범한다.

이는 특수활동비와 특정업무경비를 사용목적에 부합하는 곳에 최대한 아껴 사용하고, 절감된 재원은 정부가 청년일자리 창출과 소외계층 지원 등을 위한 예산을 편성하는 데 활용할 수 있도록 하겠다는 의미이다.

이정도 총무비서관 25일 오전 춘추관 대브리핑실에서 브리핑을 갖고 “대통령비서실은 올해 특수활동비와 특정업무경비 5월 현재 127억원 중 42%에 해당하는 53억원을 절감해 청년일자리 창출, 소외계층 지원 예산으로 활용케 하겠다”고 밝혔다.

↑↑ 이정도 총무비서관이 25일 오전 춘추관 대브리핑실에서 대통령비서실 특수활동비와 특정업무경비 절감에 관해 브리핑 하고 있다. (사진=청와대)

이어 “절차에 있어서도 기획재정부 예산집행지침에 규정된 대로 특수활동비와 특정업무경비의 투명성을 제고하고, 대통령비서실 자체 집행지침과 집행계획을 수립해 내부 통제를 강화할 것”이라며 “또한 감사원의 특수활동비에 대한 계산증명지침에 따라 증빙서류를 작성해 사후 관리도 철저히 하겠다”고 말했다.

특수활동비는 기밀유지가 요구되는 정보 및 사건수사, 기타 이에 준하는 국정수행 활동에 직접 소요되는 경비를 뜻하며 특정업무경비는 수사·감사·예산·조사 등 특정업무수행에 소요되는 경비를 말한다.

이 비서관은 “올해 절감 집행 기준을 동일하게 적용해 대통령비서실의 내년도 특수활동비와 특정업무경비를 올해 대비 31%, 50억원 축소 요구하겠다”고 덧붙였다.

특히 “앞으로 대통령의 공식행사를 제외한 가족 식사비용, 사적 비품 구입 등은 예산 지원을 전면 중단하겠다”며 “대통령은 앞으로 공식회의를 위한 식사 이외에 개인적인 가족 식사 등을 위한 비용은 사비로 결제하게 된다. 이는 국민의 세금인 예산으로 비용을 지급할 수 있는 부분과 그렇지 않은 경우를 명확히 구분하겠다는 대통령의 의지”라고 강조했다. 출처: 청와대

이정우 기자  
“새 감각 바른 언론”
- Copyrights ⓒ데일리시사닷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데일리시사닷컴 기사목록  |  기사제공 : 데일리시사닷컴

 

 

이전 페이지로

실시간 많이본 뉴스

 

한국영화 탄생 99주년 '제56회 영화..

양천구,"구민들을 위한 우수행정 발..

목5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학업지..

금천구,"협치로 새로운 거리 문화를..

"어린이 안전급식, 양천구가 지킨다..

‘청렴 구로’ 또 인정..구로구, 자..

금천구, 외국인근로자 가정에 소중..

양천구,"장애인전용주차구역! 장애..

강서구의회 제261회 제2차 정례회 1..

양천구,"우리동네에 중앙도서관이 ..

 소개 | 공지사항 | 게시판 운영원칙 | 서비스 약관/정책 | 광고안내 | 권리침해신고 | 편집원칙 | 기사배열 책임자 : 김중현

 상호: 데일리시사닷컴 / 사업자등록번호: 117-14-55722 / 주소: 서울 양천구 목동서로 목동파라곤 105-2005  / 발행인 : 한국인터넷신문기자협회(010-9551-1249)/ 편집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중현
개인정보책임자 : 김중현 / 등록번호 : 서울특별시 아01400/등록일 2010년11월 15일 / mail: daily-sisa@daum.net / Tel: 02-702-4281 / Fax :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천요강을 준